메뉴 건너뛰기

창립 38주년을 맞은 샬롯장로교회가 감사예배

                               THE KOREAN PRESBYTERIAN CHURCH OF CHARLOTTE

                           704 SCALEYBARK RD. Charlotte, NC 28204    Phone(704) 529-0900

 

untitled-tile.jpg

                                                     ▲     샬롯장로교회담임 나성균 목사 내외
 

노스캐롤라이나의 샬롯에 소재한 샬롯장로교회(나성균 목사)가 창립 38주년을 맞아 감사예배를 드렸다. 1977828150여 명이 모여 첫 예배를 드린 당시에는 한인의 인구가 불과 200여 명 밖에 되지 않는 상황에서 마치 교회의 개척을 기다렸다는 듯이 몰려와 예배드렸다고 한다. 38년전 예배는 물론 한인 교포사회에서 교제와 문화의 중심지로서의 사명도 감당을 했었다.

 

  1438790793042.gif


초대 담임 목사였던 최태식 목사, 2대 송영성 목사, 3대 이희윤 목사, 이후 임시 당회장이었던 강준원 목사를 거쳐 현 4대 담임 목사로 나성균 목사가 시무하고 있다. 흔히 그렇듯이 담임 목사가 교체될 때마다 교회에 어려움이 있었지만 함께 하시는 하나님의 은혜로 잘 회복되곤 하여 오늘에 이르렀다.

 

 

 

 

 

a6ec83aceba1af01.jpg

 

 

 

 

 

현재는 하나님께서 Chun University까지 설립하게 하셔서 Unity Classical Charter School 까지 개교하게 되었으며, 이 시대 크리스천 젊은 지도자들을 양육, 사회에 진출시키어 각 분야에서 영향력있는 사람들이 되게하고, 큰 사명들을 감당하게 함으로 명실공히 첫 교회다운 비전을 바라보게 되었다. 지금은 유치원에서 12학년까지(현재는 5학년까지 설립) 그리고 대학에서 학사들까지 배출하게 될 날을 바라보며 투철한 기독교 정신으로 교육의 한 부분을 감당할 비젼을 가지고 있다.

 

 

 

 

 

a6ec83aceba1af02.jpg

 

 

 

| 샬롯장로교회 동정 | 본 교회 송명헌 집사 아트공방 개원 예배

 

 

 

창립 기념 예배 후 오후 4시에는 아시아 헤럴드 도서관 빌딩 2층에서 개원한 아트공방 개원예배가 드려졌다. 넓은 장소에서 40- 50 명의 축하 성도들과 두란노 평생대학 제자들과 밀알 선교단 제자들이 교계의 목회자들과 함께 모여 드린 예배에서 조재철 목사가 기도한 후, 나성균 담임목사가 말씀을, 축도는 김승환 목사가 수고하였다. 말씀을 증거한 나성균 목사는 마 9: 35-38로 설교하면서 예수님처럼 이 시대에 참 치유를 많이 베풀라.”고 격려하였다. 인사말에서 송명헌 원장은 감격과 영광을 하나님께 돌리며 감사를 쉬지 않았고, 아트 공방 사업 장소를 무료로 베풀어준 전기현 장로도 축하의 메시지와 함께 식사 대접으로 격려를 쉬지 않았다.

 

 

 

  5f8710455be2b4c967da4bb55b3dfc57.jpg

 

 

           ▲  미주한인기독교 총연합회의 대표회장 최낙신 목사(좌) 후원회 회장 전기현 장로(우)

     

 

| 샬롯장로교회 동정 | 미기총 대표 회장 최낙신 목사, 본 교회 방문

 

미주한인기독교 총연합회의 대표회장으로 선출된 최낙신 목사가 후원회 회장 전기현 장로와 회계 나성균 목사를 방문, 임명장을 수여하였다. 이 자리에서 중점 사업인 각 지역 교협과의 연대 강화를 통하여 미기총 사업을 중점적으로 논의하였다. 이 자리에는 행정 간사인 김영언 목사도 동석하였다

 

 

 

DSC07232.JPG

DSC07242.JPG

기사발췌 : 크리스찬타임스

 

3e8b3e5fc5b28f6a465f6a0cb78534f2.pn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 세기총 부활절 메시지 "잘못 회개할 때 부활의 은총 임할 것" file admin 2017.04.12 25
23 김선훈 선교사를 신임 선교사로 임명 file admin 2016.11.05 64
22 뉴욕교협 네일업계의 대규모 시위에 동참했다. file KCCA 2016.03.22 411
21 [신년사] 뉴저지교협 회장 이의철 목사 file KCCA 2016.01.02 301
20 어린양교회 김수태 목사 이임 감사예배 file KCCA 2015.11.14 419
19 달라스교회협의회-“교회는 하나님이 책임지신다” file KCCA 2015.10.24 402
18 미국장로교내 보수그룹으로 결집하는 한인교회들 file KCCA 2015.09.16 302
» 창립 38주년을 맞은 샬롯장로교회가 감사예배 file KCCA 2015.09.02 480
16 남북의 화해와 평화통일을 위한 진일보한 결정에 환영 file KCCA 2015.08.24 326
15 세기총, 해외교회 연합통해 세계선교 역량 극대화 위해 file KCCA 2015.08.18 327
14 남가주내 지역별 한인교협 현황 file KCCA 2015.07.29 582
13 워싱턴교회협의회 7월선교지 file KCCA 2015.07.21 399
12 오렌지 카운티 기독교교회협의회 file KCCA 2015.07.21 536
11 미기총 미국 동성결혼 합법화에 대한 미주한인교계의 입장" file KCCA 2015.07.18 350
10 뉴욕교협, 2015년 임원진명단 file KCCA 2015.02.24 829
9 뉴욕교협 산하 이단사이비대책협의회 신년모임 file KCCA 2015.02.11 475
8 미주 한인의 날 기념 새크라멘토 주 청사 기도회 file KCCA 2015.01.13 772
7 남가주교계 신년조찬기도회로 새해 시작 file KCCA 2015.01.13 512
6 2015년 신년 감사예배 file KCCA 2015.01.05 549
5 뉴욕 퀸즈 커뮤니티 어려운 한인 이웃들에게 희망과 행복 안겨주기 file KCCA 2014.12.01 561

대표회장 전영현목사 Korean Christian Council In AAC. INC kccanews07@gmail.com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