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미기총 "미국 동성결혼 합법화에 대한 미주한인교계의 입장"


   

미주한인기독교총연합회(미기총) 제17회 총회가 "마지막 때 한인교회 역할과 책임"이라는 주제로 7월 6일(월)부터 3일간 아틀란타 쟌스크릭한인교회에서 개최됐다. 둘째 날 저녁에는 한기홍 목사의 인도로 미국을 위한 미주교회 연합 기도성회가 열렸으며, 6월 26일 연방대법원의 동성결혼 합법화에 대응하여 "미국 동성결혼 합법화에 대한 미주한인교계의 입장"을 채택했다.

미기총 입장의 내용은 연방대법원의 동성결혼 합법화후 큰 충격과 대혼란에 빠져 있다며 △결혼의 정의는 한 남자와 한 여자의 결합 △연방대법원 판결을 규탄 △성경적 가정관과 결혼관에 대한 교육과 기도운동 전개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다음은 입장 전문이다.

미국 동성결혼 합법화에 대한 미주한인교계의 입장

미국은 성경 위에 건국된 나라로 지금까지 세계에 복음을 전하는 선교하는 국가였다. 세계의 평화를 위해 지도국가로서의 책임을 다하여 왔다. 그러나 2015년 6월 26일 연방대법원이 동성결혼 합법화를 결정했다. 이에 대하여 크리스찬으로서 또는 미국의 시민으로서 미국사회에 성경적 가정에 대한 가치관, 결혼관의 의미가 상실 되어감에 큰 충격과 대혼란에 빠져 있다. 따라서 미주한인교회들과 성도들은 다음과 같이 우리의 입장을 표명한다.

하나, 우리는 성경의 가르침대로 결혼의 정의는 한 남자와 한 여자의 결합임을 천명한다.

하나, 동성 결혼 합법화를 결정한 연방대법원 판결을 규탄한다. 우리는 정치적 사회적 종교적 지도자들이 동성애자들을 선도하고 치유하는데 앞장서기를 촉구한다.

하나, 우리는 성경적 가정관과 결혼관이 미국사회 안에서 보존되도록 교육하며, 기도운동을 전개한다.

주후 2015년 7월 8일
제 17회 미기총 총회 참석자 일동

 

The Korean Christian Council in America

    

“Statement Against Legalizing Same-Sex Marrige”

 

    July 8, 2015

      

Whereas, on June 26, 2015, the US Supreme Court ruled that the US Constitution guarantees the right for same-sex couples to marry in all 50 US states. The 13 states which ban same-sex marriage should follow the Supreme Court ruling.  

 

Whereas, America was founded on the Bible's teaching and ethics and still the leading country in the world missions, spreading gospel to all the nations. This country has been responsible for world peace and remained as the mentor spiritually and physically.  

 

Whereas, but the Supreme Court made wrong decision about marriage. This decision is against the Biblical teaching and the traditional conception about marriage and family. Most Christian citizens are in a state of panic and spiritual chaos because of this decision.

      

Therefore, we strongly oppose the same-sex marriage decision on June 26, 2015 by the Supreme Court as followings:  

 

One, we affirm that the definition of marriage is the union between a man and a woman, according to the Bible.(Gen. 2:24, Mark 10:6~8). No same-sex couple can bear children.

      

One, we condemn any decisions of the legalizing same-sex in America. We urge the political, social, psychological, religious leaders to guide and counsel the sexual minorities or LGBT persons into normal marriage life.  

 

One, we start and develop the prayer movement over the country in order to repent our sins and to preserve the traditional definition of marriage and family in America.  

 

All participants in the 17th General Assenmbly

 

in Atlanta, Georgia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 세기총 부활절 메시지 "잘못 회개할 때 부활의 은총 임할 것" file admin 2017.04.12 25
23 김선훈 선교사를 신임 선교사로 임명 file admin 2016.11.05 64
22 뉴욕교협 네일업계의 대규모 시위에 동참했다. file KCCA 2016.03.22 411
21 [신년사] 뉴저지교협 회장 이의철 목사 file KCCA 2016.01.02 301
20 어린양교회 김수태 목사 이임 감사예배 file KCCA 2015.11.14 419
19 달라스교회협의회-“교회는 하나님이 책임지신다” file KCCA 2015.10.24 402
18 미국장로교내 보수그룹으로 결집하는 한인교회들 file KCCA 2015.09.16 302
17 창립 38주년을 맞은 샬롯장로교회가 감사예배 file KCCA 2015.09.02 480
16 남북의 화해와 평화통일을 위한 진일보한 결정에 환영 file KCCA 2015.08.24 326
15 세기총, 해외교회 연합통해 세계선교 역량 극대화 위해 file KCCA 2015.08.18 327
14 남가주내 지역별 한인교협 현황 file KCCA 2015.07.29 582
13 워싱턴교회협의회 7월선교지 file KCCA 2015.07.21 399
12 오렌지 카운티 기독교교회협의회 file KCCA 2015.07.21 536
» 미기총 미국 동성결혼 합법화에 대한 미주한인교계의 입장" file KCCA 2015.07.18 350
10 뉴욕교협, 2015년 임원진명단 file KCCA 2015.02.24 829
9 뉴욕교협 산하 이단사이비대책협의회 신년모임 file KCCA 2015.02.11 475
8 미주 한인의 날 기념 새크라멘토 주 청사 기도회 file KCCA 2015.01.13 772
7 남가주교계 신년조찬기도회로 새해 시작 file KCCA 2015.01.13 512
6 2015년 신년 감사예배 file KCCA 2015.01.05 549
5 뉴욕 퀸즈 커뮤니티 어려운 한인 이웃들에게 희망과 행복 안겨주기 file KCCA 2014.12.01 561

대표회장 전영현목사 Korean Christian Council In AAC. INC kccanews07@gmail.com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