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1년이 지난 지금도 회자되는 감동적인 스토리의 사진 한 장

▲조이 머스테인 씨가 약 1년 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사진. 지금까지 여러 사람들이 공유하며 감동을 이어가고 있다. ⓒJoey Mustain 페이스북

조이 머스테인 씨가 약 1년 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사진. 지금까지 여러 사람들이 공유하며 감동을 이어가고 있다. ⓒJoey Mustain 페이스북

지금으로부터 약 1년 전인 2016년 1월 26일, 미국 테네시주에 사는 조이 머스테인(Joey Mustain) 씨는 1장의 사진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다. 그리고 지금까지 이 사진에 '좋아요'를 누른 사람은 전 세계적으로 약 50만 명. 공유 횟수는 12만 번에 달한다.

 

사진에는 두 명의 남성이 등장하고, 그 중 한 명이 다른 한 명을 위해 기도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조금은 특별해 보이는 광경..., 여기에 대체 어떤 사연이 있길래 1년이 흘러도 여전히 많은 이들이 사진을 공유하며 감동의 메시지를 남기고 있는 걸까? 사진을 올린 주인공의 말을 번역해, 그 주요 내용을 옮긴다.

 

"제 딸 스텔라를 데리고 칙필레(Chick-Fil-A, 미국의 치킨 전문 패스트푸드점)에 갔어요. 그곳은 깨끗하고 분위기도 좋을 뿐 아니라, 딸이 좋아하는 장난감과 놀이터가 있어서 자주 가곤 하죠. 이날도 우리는 맛있게 음식을 먹었어요. 그리고 뜻밖에 이름다운 광경을 목격했답니다.

 

식당 안으로 한 남자가 걸어들어 왔어요. 집이 없는 방랑자처럼 보였는데, 식당 종업원들에게 남은 음식이 있으면 좀 줄 수 있겠느냐고 부탁을 하더군요. 한 눈에 바도 그리 깨끗한 행색은 아니었죠. 수염은 덥수룩 했고, 발에도 마르지 않은 진흙이 묻어 있었거든요. 곁에 있던 손님들은 그와 거리를 둔 채 가까이 가지 않았죠. 그런데도 그 남자는 참 친절했던 것 같아요. 미소를 지으며 그 식당의 매니저를 기다리고 있었으니까요.

그리고 이내 나타난 매니저. 그의 손에는 남은 음식이 아닌, 갓 만든 것 같은 따뜻한 아침메뉴가 들려 있었어요. 그것을 남자에게 건네기 전, 매니저는 그에게 이렇게 물었습니다.

'나와 함께 기도할 수 있나요?'

남자가 허락하자, 매니저는 조금도 주저함 없이 그에게 자신의 손을 얹고 기도하기 시작했어요. 저 역시 그 아름다운 기도를 들을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그 순간, 그 남자는 더 이상 사람들이 꺼리는 노숙자가 아니었어요. 그는 다만, 이 식당이 아침에 문을 여는 이유가 될 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죠.

 

그것을 지켜보던 딸이 제게 지금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를 물었습니다. 전 있는 그대로를 말해주었죠. 제 이야기를 듣자, 스텔라도 함께 기도했어요. 그러면서 깨달았습니다. 칙필레가 단순히 이윤만을 추구하는 기업은 아니라는 걸, 그들이 이를 선교의 도구로 쓰고 있다는 걸.... 제 딸에게 삶의 교훈을 준 칙필레에게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어요."

한편, 기독교적 가치관을 따라 운영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칙필레는 최근 미국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패스트푸드점 중 하나로, 몇해 전 '칙필레 신화'라는 말까지 만들어 내며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았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4 2017 다민족 기도대회 file admin 2017.12.01 2
173 2017 다민족 기도회 (10/29 5pm-9pm) file admin 2017.11.06 5
172 대뉴욕지구장로연합회 제50차 조찬기도회 admin 2017.06.30 31
171 교계에서 평창 동계올림픽을 위해 기도해야 하는 3가지 이유 file admin 2017.05.13 47
170 한기부 뉴욕지부, 나라와 민족을 위한 특별새벽기도회 file admin 2017.04.13 32
169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동남아노회 2017 목사장로기도회 admin 2017.03.19 32
168 뉴욕목사회, 대한민국 위한 기도모임 적극 동참 호소 file admin 2017.02.27 17
167 3월 2일을 국가 기도의 날로 선포하고 한국과 해외 교회들이 동시 기도 admin 2017.02.04 33
166 워싱턴부터 트럼프까지... 그들이 말했던 '하나님' admin 2017.01.25 26
165 애틀랜타 교계 지도자들 한 자리 모여 기도 admin 2017.01.20 36
» 한 식당 매니저의 노숙자를 위한 기도, 50만을 울리다 admin 2017.01.08 32
163 2017년 신년 특별 기도회 file admin 2017.01.03 19
162 미주 대한민국 어머니 기도총연합회 주최 신년 구국기도회 file admin 2016.12.28 31
161 남가주 교계 연합해 조국의 안정과 평화 위해 간절히 기도 file admin 2016.12.22 33
160 “조국 대한민국 위해 촛불대신 기도의 불씨를…” file admin 2016.12.14 36
159 뉴저지 기도회 ① 조국의 난국 극복을 위한 구국기도회 admin 2016.12.13 43
158 뉴저지 기도회 ② 미국과 한인교회와 말씀회복을 위한 기도 admin 2016.12.13 31
157 뉴욕 기도회 / 총체적인 위기속 조국을 보호 인도하소서! admin 2016.12.13 22
156 종교개혁 50주년 공동 기도문 공동교독문 file admin 2016.12.10 31
155 뉴저지한인교회협의회 구국기도회 file admin 2016.12.09 17

대표회장 전영현목사 Korean Christian Council In AAC. INC kccanews07@gmail.com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