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한기총은 한국의 분열을 미국에 수출하지 말아야

관리자2013.02.28 20:39조회 수 2549댓글 0

    • 글자 크기

오바마 대통령의 취임식에 참석차 미국에 온 20여명의 한기총 임원단이 뉴욕을 방문했다. 뉴욕교협(회장 김종훈 목사)은 한기총 방미단 환영 간담회를 1월 23일 (수) 정오 금강산 연회장에서 열었다.

한기총측은 뉴욕교협에 MOU(업무양해각서)를 체결하기를 요구했다. 하지만 뉴욕교협측은 회장과 부회장이 출타중이며, 2006년 당시 뉴욕교협( 회장 이병홍 목사)과 이미 MOU를 체결했으므로 새로운 MOU 체결을 할 필요가 없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단 복음적인 일을 하는데 있어서는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2006년 MOU를 체결한 이병홍 목사와 박종순 목사

2006년 당시 뉴욕교협(회장 이병홍 목사)는 한기총(대표회장 박종순 목사)와 MOU를 체결했는데 협력할 분야는 기독교 연합사업, 한민족 복음화와 세계선교 사업, 남북한 통일과 남북교회 협력사업, 국내외 재난에 대한 구호 및 소외계층 복지사업, 사업별 국제적인 네트워크 구축 및 사안별 교류협력 강화, 사회와 정부 및 이단집단에 대한 대책, 교회보호 및 기타이다.

문제는 이단대처도 공동사업으로 하기로 했으며, 협약기간은 이의가 있을 때까지 지속된다고 합의했다. 한기총은 이단대처에 있어 한국교계에 큰 분열을 가져오는바 '공동 이단대처' 관련 내용을 수정하거나 사실상 사문화할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

한기총이 뉴욕교협에 MOU 체결을 요구하는 것은 시사적이다. 미국의 한인교계에서 한기총 역할을 하는 미기총(대표회장 황의춘 목사)은 처음에는 한기총과 협력했으나. 한기총이 난맥상을 보이고 한교연(대표회장 김요셉 목사)이 분리되어 나오자 한교연과 MOU를 체결하고 이단대처등의 사업을 공동으로 하기로 했다.

따라서 한기총이 뉴욕교협측과 MOU 체결을 요구하는 것은, 한기총에 비협조적인 모습을 보이는 미기총을 넘어 미국의 각 지역 한인교협을 대상으로 설득작업에 들어간다는 신호탄일수도 있다. 한기총의 이런 행보는 잘못하면 한국의 분열을 미국으로 가져와, 미기총과 각지역 교협 또는 한기총을 지지하는 교협과 지지하지 않는 교협간의 분열을 가지고 올수도 있다.

그런면에서 뉴욕교협이 한기총의 방문단을 맞이하여 새로운 MOU를 체결을 하지 않고, 복음적인 사업에만 협조하겠다는 것은 시의적절하다고 볼수가 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10주년

관리자 (비회원)
    • 글자 크기
뉴저지교협 신년감사예배 (by 관리자) 한국교회연합, 박위근 대표회장 취임 (by 관리자)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5 회원 가입을 해 주세요. 관리자 2013.02.28 3532
134 www.ikcca.org 관리자 2013.02.28 3752
133 2010 지역교회 협의회 행사 관리자 2013.02.28 3448
132 2011 지역교회협의회 행사 관리자 2013.02.28 3173
131 상임회장 김원삼 목사 문병 관리자 2013.02.28 3678
130 북가주지역 목회자와 간담회를 관리자 2013.02.28 2466
129 한교연 김요셉 대표회장 "음해 딛고 자리잡아 뿌듯" 관리자 2013.02.28 2695
128 [마틴 루터 킹 데이 특집] 관리자 2013.02.28 2406
127 한교연 2013년 신년하례예배 관리자 2013.02.28 2278
126 Cry4Life 낙태법 폐지 워싱턴 D.C. 중보기도대회 관리자 2013.02.28 2452
125 100만 통곡기도대회 관리자 2013.02.28 2903
124 한교연, 하와이한기총과 선교협약 관리자 2013.02.28 2393
123 뉴저지교협 신년감사예배 관리자 2013.02.28 2364
한기총은 한국의 분열을 미국에 수출하지 말아야 관리자 2013.02.28 2549
121 한국교회연합, 박위근 대표회장 취임 관리자 2013.02.28 2502
120 워싱턴지역 원로목사회 관리자 2013.02.28 3406
119 애틀랜타한인교회협의회(회장 류도형 목사) 관리자 2013.02.28 3922
118 예장합동 “류광수 목사, 이단 결의 유효하다” 관리자 2013.02.28 2924
117 뉴욕목사회, 올해도 성지순례 대대적 지원 관리자 2013.02.28 3288
116 뉴저지 교협, 북미원주민 선교회/호산나대회 강사 유관재 목사 관리자 2013.02.28 3726
첨부 (0)

대표회장 심평종목사 Korean Christian Council In AAC. INC
© KCCA 미기총 2018. All Rights Reserved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