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전 미주 한인교회 연합해 힘 하나로 모을 것!"

admin2019.09.08 08:56조회 수 209댓글 0

    • 글자 크기
남가주 오렌지 카운티 갈보리새생명교회에서 진행된 미기총 제21회 정기총회

남가주 오렌지 카운티 갈보리새생명교회에서 진행된 미기총 제21회 정기총회

미기총 제21회 정기총회에서 나라와 민족을 위해 기도하는 교계 지도자들

미기총 제21회 정기총회에서 나라와 민족을 위해 기도하는 교계 지도자들

축도하는 미기총 증경회장 송정명 목사

축도하는 미기총 증경회장 송정명 목사

남가주 오렌지 카운티 갈보리새생명교회에서 진행된 미기총 제21회 정기총회

남가주 오렌지 카운티 갈보리새생명교회에서 진행된 미기총 제21회 정기총회

미기총 제21회 총회장으로 선출된 민승기 목사

미기총 제21회 총회장으로 선출된 민승기 목사

미주한인기독교총연합회(이하 미기총)는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남가주 오렌지 카운티 갈보리새생명교회에서 제21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신임 총회장으로 민승기 목사를 선출했다.

미기총은 정기총회를 통해 △미주 지역 교계 일치와 연합 △한인 이민교회 정체성 확립 △2세 지도자 양성 △원로 목회자 노후 대책 마련 △전 세계에 흩어진 디아스포라의 결집과 조국의 평화통일을 위한 기도운동 전개 등을 결의했다.

신임 임원은 △상임회장 김동욱 목사 △지역 공동회장으로 이대우 목사(동부), 진유철 목사(서부), 이성철 목사(중부) 이재선 목사(남부), △ 사무총장 이재덕 목사 △지역 총무 샘 신 목사 △서기 채영일 목사 △부서기 조형수 목사 △회계 서준석 장로 △감사 심평종 목사 등으로 구성됐다.

신임 총회장 민승기 목사는 "이제 장년이 된 미기총은 미주 교계 화합을 통한 성장과 발전을 도모하고, 교회의 미래인 다음 세대 양성을 위해 더욱 힘을 쏟을 것"이라며 "미주 한인 개신교를 대표하는 연합 기관으로서의 사명을 다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올해 미기총 정기총회에는 세계한인기독교총연합회(세기총) 대표회장 최낙신 목사를 비롯해, 한국교회연합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 한국장로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송태섭 목사, 일본선교사협회 회장 이상렬 목사 등 교계 연합기구 대표들과 관계자들이 참석해 미기총과 협력을 다졌다. 또 미기총 1대 증경회장인 박희소 목사를 비롯해 송정명 목사, 한기홍 목사, 한기형 목사 등 남가주 지역 증경회장들이 참석해 미기총 신임원단에 힘을 실었다.

세기총 최낙신 목사는 "21세기 교회는 세속 철학과 사상, 문화로부터 무신론적 도전을 받아 하나님의 말씀이 심각하게 부정되는 위기에 직면해 있다"며 "모든 교회가 인본주의적 세속사회의 도전을 물리치기 위해 교단과 교파를 초월해 일치를 이루고, 특별히 미주 지역 모든 한인교회가 상호 교류하며 하나님의 말씀을 역동적으로 선포하는 기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교연 권태진 목사는 "한국교회연합은 미주 한인 교계 최대의 연합기관인 미기총과 2012년 맺은 선교협약을 바탕으로 전 세계 750만 한인 디아스포라를 향한 선교적 과제에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한국을 위한 특별 기도를 당부한 권태진 목사는 "지금 한국은 기독교를 대적하고 동성애와 차별금지법, 종교인 과세, 양심적 병역거부, 낙태 금지법 위헌 등 하나님의 창조질서를 부정하는 풍조가 날로 확산되는 등 가장 어려운 시기를 맞고 있다"며 "나라와 민족을 살리고 한국 교회를 위기에서 구할 방법은 하나님께 기도하는 것 밖에 없기에, 미주 지역 한인 교회와 성도들이 조국을 위한 간절한 기도에 동참해달라"고 요청했다.

이번 총회는 개회예배와 정기총회, △ 통일선교전략(김요한 목사) △ 난민 선교 전략(무슬림 선교 장세균 선교사) △ 21세기 영적 전쟁(TVNEXT 사라 김, 김태오 목사)을 주제로 목회자 세미나가 진행됐다. 또 나라와 민족을 위한 위한 기도회, 미기총 및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세기총) 간담회, 폐회예배 순으로 진행됐다.

한편 신임 총회장 민승기 목사는 골든게이트 침례신학대학원과 워싱턴 침례대학에서 공부한 침례교 목회자로 오렌지카운티기독교교회협의회 회장과 이사장을 역임하고 5년 전부터 미기총 사역에 동참해왔다.

미주 한인교회를 대표하는 미기총은 미주 한인교회의 일치, 화합, 선교, 봉사, 연합 사역을 위해 21년 전에 태동해 지금까지 미주 50개 주에 있는 한인교회들을 대표하는 기관 역할을 감당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미 전역의 125개 교협들이 함께 모여 미주 한인교회 115주년을 기념하는 예배를 드리고, 각 지역 교협의 지난 20년 역사를 정리해 "미기총 20년 발자취 이야기"를 발간하기도 했다.

기사출처: 기독일보

    • 글자 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미주 한인 기독교 총연합회 제 22회 정기 총회 admin 2021.05.26 17
60 뉴저지 지역에 있는 교회들은 예배당 수용 인원의 50% 범위내에서 실내 예배 admin 2021.03.06 26
"전 미주 한인교회 연합해 힘 하나로 모을 것!" admin 2019.09.08 209
58 미주한인기독교총연합회 제 21회 총회, 총회장으로 민승기 목사 내정 admin 2019.08.17 210
57 제 11차 한반도 평화통일을 위한 하와이기도회 admin 2019.01.17 254
56 Pennsylvania 구국 기도회 admin 2019.01.17 147
55 UPCA 총회 소집 및 목사고시 공고 admin 2018.12.14 124
54 뉴저지 목사회, 은퇴 목사 초청 위로회 개최 admin 2018.12.12 126
53 2018 Give Chances "Christmas Concert" admin 2018.11.26 114
52 2018 청소년할렐루야대회 admin 2018.10.28 142
51 창립 40주년 기념 부흥성회(로턴교회) admin 2018.07.12 202
50 제20차 미주한인기독교 총연합회 admin 2018.07.12 224
49 다민족연합기도대회-인터뷰 KCCA 2015.11.22 763
48 다민족 연합 기도대회 “이 땅을 고쳐주소서!”-기자회견 KCCA 2015.11.04 781
47 동부(필라지역) 간담회 (수석공동회장 전영현목사) KCCA 2015.11.04 777
46 미기총 서부지역 교회협의회 회장단 초청및 자문위원 위촉 KCCA 2015.10.30 777
45 MD 교회협의회 복음화 연합대성회 성황 KCCA 2015.10.23 750
44 뉴욕지역 교협과 교계회장단초청 순회 간담회(준비위원장 황경일목사) KCCA 2015.10.10 915
43 미기총순회-각지역교회협의회간담회 KCCA 2015.09.29 930
42 한기홍목사 신간출판 감사 KCCA 2015.09.22 1013
첨부 (0)

대표회장 심평종목사 Korean Christian Council In AAC. INC
© KCCA 미기총 2018. All Rights Reserved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