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할렐루야대회 2차 기도회 “첫날은 1~2세 함께 찬양의 축제”

 

7월 9일부터 11일까지 프라미스교회(허연행 목사)에서 이영훈 목사를 강사로

2018 할렐루야대회를 개최한다. 2번째 준비기도회가 5월 31일(목) 오전 뉴욕장로교회에서

열렸다. 

 

93983c6ab524274aa259b3c69b3494c7_1527872411_7.jpg
 

뉴욕장로교회를 가는 발걸음이 무겁지 않았다. 오랫동안 담임목사가 없었던

뉴욕장로교회가 새로운 담임목사가 부임한 후 할렐루야대회를 맞이하게 됐다.

차기 담임목사로 결정된 김학진 목사 취임예배가 6월 17일 주일 열린다.

 

준비기도회에서 그동안 뉴욕장로교회 임시당회장을 맡아 수고한 원로 이용걸 목사가

설교 순서를 통해 레위기 세미나를 인도하며 목회자의 자세를 다시 한 번 강조했다.

이 목사는 “우리 목회자는 거룩을 잃어버리는 것이 다 잃어버리는 것이다.

그러니 세상이 어떻든지 거룩하게 나가야 한다. 제가 교회 와서 보니 교인들이

너무 착하고 좋은데 목회자들에게서 교인들이 얼마나 상처를 많이 받았는지 모른다.

아름다운 성전이 이렇게 훼파될 정도로 빚더미에 앉아서 어려운 교회를 보면서...”라고

말하기도 했다.

 

예배는 인도 부회장 정순원 목사, 기도 조원태 목사, 성경봉독 송윤섭 장로,

특송 김영환 전도사, 설교 이용걸 목사, 특별통성기도, 광고 서기 김진화 목사,

축도 신현택 목사의 순서로 진행됐다. 통성기도 시간에는 김기호 목사가 미국과

조국을 위해, 김영호 장로가 뉴욕한인사회의 복음화와 교계를 위해, 최현준 목사가

할렐루야대회를 위해 기도를 인도했다.

 

이어진 준비과정 소개는 총무 김희복 목사의 인도로 진행됐다. 회장 이만호 목사는

한국을 방문하여 강사 이영훈 목사를 만난 것을 소개하며, 다시 한 번 달라지는

모습의 할렐루야대회를 제시했다. 대회 첫날은 1세부터 2세들이 함께 모여 예배를

드릴 수 있도록 한국에서 K-POP 팀인 라스트(LAST)와 몇 찬양팀이 뉴욕에 오며,

메세지도 20~30분 짧게 한국어와 영어로 전해진다고 소개했다. 이 회장은 “첫날은

찬양의 축제”라고 정의했다. 그리고 “올해는 대회 기간이 주말이 아니라 주초여서

염려가 되지만, 하나님이 하시고자 하시면 기간에 상관없이 반드시 역사가 일어날 것을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93983c6ab524274aa259b3c69b3494c7_1527953880_57.jpg
 

성인대회와 같은 기간,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어린이대회를 준비하고 있는 최호섭 목사는

퀸즈한인교회 영어권을 담당하는 케빈 윤 목사를 강사로 결정했으며, 대회장소인

프라미스교회 사역자들도 돕기로 했다고 소개했다. 대회가 평일 진행되기에 자원봉사할

교사가 부족하다며 참여를 부탁했다. 그리고 이번 대회의 성격을 단독으로 여름성경학교를

열기 힘든 소규모 교회들 어린이들을 위한 여름성경학교이라고 생각해 달라며,

귀한 복음과 함께 선물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참가를 부탁했다.

 

교협산하 청소년센터 사무총장 김준현 목사는 올해 청소년할렐루야대회는 10월 5일부터

2일간 프라미스교회 체육관에서 리사 송(Lisa Song, 뉴저지 베다니연합감리교회) 전도사와

아직 결정되지 않은 강사 등 2인의 강사로 열린다고 소개했다. 매년 대회를 위해 2월부터

기도모임으로 준비하고 있으며, 교회를 찾아다니며 유스 사역자를 만나고 그들과 같이

연합할 수 있는 일들을 도모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또 “이민사회를 살아가는 것이 쉽지

않듯이 차세대에게 신앙을 계승하는 것도 쉽지 않지만 계속 노력하고 있다. 기도하는 것은

숨어있는 아이들이 자꾸 바깥으로 나와 하나님의 말씀을 다시 접할 수 있는 좋은 시간을

제공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지난해 첫날 400명, 둘째 날 250명 규모의 참가를

올해도 예상한다고 전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미주 한인 기독교 총연합회 정관 바로보기 2012.12.24 4768
공지 미주한인기독교총연합회 정관 다운받기 file 2012.12.24 4457
453 훌륭한크리스챤상 추천서 양식 file 2012.12.24 4233
452 화합과 개혁으로 도약하는 제25회 기독교대한감리회 미주자치연회 2017.05.08 32
451 홍재철 목사의 한국기독교총연합회(이하 한기총) 2013.05.02 1900
450 호산나복음화대회-뉴저지교회협의회 file 2016.07.15 46
449 호산나대회 강사 권준 목사 "교회, 다시 부르심 앞에 서다!" 2017.04.27 43
448 허례허식 걷어낸 뉴욕교협 신년하례만찬…450여 회원들 한 자리에 2017.01.20 35
447 해외한인장로회 뉴욕노회 제56회 정기노회/노회장 최호섭 목사 2017.03.18 32
446 해외한인장로회 42차 정기총회 / 개정헌법 공포 2017.05.13 40
445 해방전후 한국교회 잘 몰랐던 의인 권수백·강성갑 file 2016.10.03 41
444 할렐루야대회 강사는 정성진 목사, 그리고 인간적인 고민 2017.02.20 22
443 할렐루야 2017 대뉴욕복음화대회 언론 브리핑 2017.06.10 61
442 한인교계 "기도로 새해 맞이합니다" 2017.12.28 21
441 한인 목회자들을 위한 웨스트민스터 오픈 강좌 2017.01.29 168
440 한기총은 지금 다른 점들이 나타나고 있어” file 2013.02.28 2231
439 한기총, 2016년 신년하례예배 드려 file 2016.01.16 207
438 한기총, 2013 부활절연합예배 설교 조용기 목사 2013.03.20 2877
437 한기총 ‘이단 해제 재심’ 새로운 임원회서 처리 file 2015.01.28 656
436 한기총 "지금의 시대와 국민들을 위해 기도한다" file 2016.12.09 18
435 한기부 필라지부 송기배목사 초청 목회자 세미나 및 일일수련회 file 2016.08.14 96
434 한기부 부흥사 연수원 및 한기부 부흥회 2016.11.03 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3 Next
/ 23

대표회장 전영현목사 Korean Christian Council In AAC. INC kccanews07@gmail.com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